'두 번째' 정상회담에서 김정은 위원장과 '포옹'한 문재인 대통령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북한 김정은 위원장과 오늘 오후 두 번째 정상회담을 가진 가운데 당시 현장 사진이 공개됐다.


26일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이날 26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 김 위원장과 이같이 회담을 가졌다고 밝혔다.


윤 수석은 "양 정상이 4·27 판문점 선언의 이행과 북미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교환했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뉴스1


그러면서 "양측 합의에 따라 회담 결과는 내일 오전 10시 문 대통령께서 직접 발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두 번째 정상회담을 가졌다는 소식과 함께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의 회담 당시 사진이 공개됐다.


문 대통령은 북측 통일각에서 앞에서 마중 마온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과 인사를 나눴다.


또한, 회담을 마친 후 문 대통령은 김 위원장과 포옹을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