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제 싸움에 대비해 ‘배트맨 의상’ 만든 남성(사진)

via amatusdesigns/facebook


슈퍼 히어로 '배트맨'의 열혈팬인 미국의 한 대학생이 실제 전투에 대비한 '배트맨 의상'을 제작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3일(현지 시간) 미국의 종합일간지 USA투데이​ 보도에 따르면 미국 필라델피아 대학에서 산업디자인을 전공하는 잭슨 고든(Jackson Gordon)은 최근 개최한 미국 코스프레 행사인 카츠콘(Katsucon​)에 참가해 자신이 만든 '배트맨 의상'을 공개했다.

 

그는 예전부터 배트맨 의상을 만들어 왔다. 그러나 그는 겉으로 보이는 외형 외에도 실제 전투가 가능하도록 몸을 보호할 수 있는 기능적인 옷으로 제작하고 싶었다.

 

이에 그는 전투용 의상을 제작하는 데 매진하기 시작했다. 그가 가장 중점은 둔 부분은 '편안한 착용감'과 '유연성'이었다.

 

그는 자신의 의상을 소개하며 "야구 방망이나 펀치 공격에도 견딜 수 있다"고 자랑스럽게 말했다.

 

현재 잭슨 고든은 또다른 슈퍼히어로 의상을 제작할 생각에 들떠있다고 한다.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