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최대 전시회 '차이나플라스' 동반 참가하는 SK종합화학·SK케미칼

인사이트사진 제공 = SK케미칼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SK그룹의 대표 화학 계열사 두 곳이 중국 소비자 공략에 나섰다.


22일 SK종합화학과 SK케미칼은 오는 24일 중국 상해에서 열리는 '차이나플라스2018'에 동반 참가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32회째를 맞이한 차이나플라스는 아시아 지역 최대 규모의 플라스틱 전시회다.


두 업체는 역대 가장 큰 면적인 306㎡ 규모의 부스를 마련할 계획이다.


인사이트SK종합화학


먼저 SK종합화학은 '패키징'(Packaging), '오토모티브'(Automotive), '리빙'(Living) 등 3개의 전시 공간을 구성한다.


특히 SK종합화학은 기존 제품 외에도 지난해 미국 다우로부터 인수한 고부가 화학 제품인 SK Primacor(EAA), SARANTM(PVDC)을 첫 공개할 계획이다. 


SK종합화학은 두 제품의 강점 및 활용 방안에 대한 기술 소개 세미나도 준비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SK케미칼


SK케미칼은 친환경 슈퍼 엔지니어링 플라스틱과 고부가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소재 중심으로 공간을 꾸린다.


SK케미칼은 이번 행사에서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브랜드인 ECOTRAN, SKYPURA, SKYPEL를 새롭게 소개한다.


두 회사의 CEO들도 행사를 직접 방문, 각각 사업 관련 임원들 및 고객과의 만남에 직접 나설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