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4주기' 앞두고 광화문광장에 새겨진 대형 노란 리본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세월호 참사 4주기를 앞두고 시민들이 광화문광장에 모여 대형 노란 리본을 만들었다.


토요일이던 지난 14일 광화문광장에는 4·16연대, 4.16 가족협의회, 세월호 참사 4주기 대학생준비위원회가 주최한 '4.16 세월호참사 4주기 국민 참여 행사'가 열렸다.


이날 열린 행사 중에서 단연 눈에 띄는 것은 시민들이 직접 참여한 대형 노란 리본을 만드는 플래시몹 퍼포먼스였다.


속속 올라온 사진 속 노란색 우비를 맞춰 입은 시민들은 '기억하고 행동하겠습니다'라는 팻말을 들고 있다.


인사이트뉴스1


여기에 세월호를 추모하기 위해 노란 풍선을 들고 있는 시민들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마음을 울컥하게 만든다.


퍼포먼스에 참여하려 모인 수십 명의 시민은 각자 질서정연하게 대형을 맞추고 커다란 대형 노란 리본을 완성시켰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진짜 멋있다", "세월호 4주기 추모합니다", "마음만은 함께하고 있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15일 광화문광장에서는 세월호 추모문화공연의 크고 작은 행사들이 곳곳에서 열릴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