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나핏, 봄처럼 가벼운 발걸음 위한 캔버스화 2종 출시

인사이트다이나핏


[인사이트] 심연주 기자 = 스포츠 브랜드 다이나핏이 봄에 어울리는 캔버스화 2종 '테겔'과 '란케'를 출시한다.


이번 신제품 '테겔'과 '란케'는 가볍고 편안한 착화감이 특징이며 두 제품 모두 블랙, 화이트 컬러 구성으로 출시됐다.


어떤 스타일링과도 깔끔하게 잘 어울려 봄 나들이를 갈 때나 캐주얼룩에 데일리용 스니커즈로 매치하기 좋다.


'테겔'은 스포츠 패션 트렌드인 '스트릿' 감성을 느낄 수 있는 다이나핏 로고를 더한 슬립온 스타일의 스니커즈다.


커다란 이밴드가 발을 안정적으로 감싸주어 편리하게 신고 벗을 수 있으며 인솔은 라텍스 소재를 사용해 쿠셔닝을 강화했다.


'란케'는 가벼운 스니커즈 스타일로 발에 완벽하게 맞춘 듯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다.


합성가죽과 캔버스 소재를 조합해 깔끔하고 날씬한 실루엣을 구현했고 얇은 패딩심을 삽입해 발을 편안하게 받쳐준다.


다이나핏 관계자는 "가벼워진 옷차림에 잘 어울리는 봄을 닮은 스니커즈 '테겔'과 '란케'를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심연주 기자 yeonju@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