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까또즈, 디자이너 벤처 프로젝트 '레이블-비' 제품 출시

인사이트루이까또즈


[인사이트] 김현지 기자 = 루이까또즈가 디자이너 6인의 브랜드 백을 선보인다. 


11일 루이까또즈는 '레이블-비(Lable-B)'를 통해 선정된 6인의 브랜드 백이 출시된다고 밝혔다. 


레이블-비는 디자이너 스스로 브랜드가 돼 제품을 출시할 수 있도록 인큐베이팅하는 디자이너 벤처 프로젝트다. 


루이까또즈가 자사 유통플랫폼을 기반으로 경쟁력 있는 디자이너들이 자신만의 브랜드 백을 출시할 수 있도록 생산, 마케팅, 판매 등 전반적인 과정을 인큐베이팅하는 프로젝트다. 


인사이트루이까또즈


이번에 나온 제품은 간호섭 아트 디렉터의 'All Set by KAN', 서수정의 'CORNICE&ARTE', 권정연의 'FROMcom', 서동희의 'DAYLO', 신슬기의 'Baglala', 서지희의 '2J' 등 총 6명의 사내 디자이너가 런칭한 브랜드 백이다. 


젊은 고객층을 겨냥해 각 브랜드 특유의 감성과 영감을 접목한 독특한 디자인을 완성했고 합리적인 가격대라는 장점도 있다. 


주요 제품은 셔츠를 입은 뒷모습이 연상되는 주름 디테일로 포인트를 준 셔츠 백, 가죽과 아크릴 등으로 표현된 신디백, 벨벳 소재의 백팩에 쥬얼리 장식을 더한 러플리백 등이 있다. 


루이까또즈 관계자는 "레이블-비는 플랫폼 비즈니스 시대에 발맞춰 루이까또즈가 새롭게 시도하는 실험적인 프로젝트로 기존에 만나기 어려웠던 독창적이고 개성 있는 디자인의 백을 만나볼 기회"라고 설명했다. 


김현지 기자 hyunj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