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안 예뻐 컴플렉스"라는 정연에게 김태균이 건넨 명쾌한 조언

인사이트KBS2 '안녕하세요'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트와이스 정연이 외모 고민을 털어놨다.


지난 9일 방송된 KBS2 '안녕하세요'에서는 트와이스 멤버 쯔위, 정연, 사나가 고민 상담사로 출연했다.


이날 이영자는 트와이스 쯔위, 사나, 정연에게 "세 분이 비주얼 담당이냐"고 물었다.


잠시 정적이 흐른 뒤 정연은 "네, 맞습니다"라고 어쩔 수 없이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KBS2 '안녕하세요'


그러면서 정연은 "외모 중 마음에 안 드는 부분이 있나"라는 질문에 손을 꼽았다.


정연은 "저는 손이 안 예쁘다"라며 "손에 주름이 많은 게 고민"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신동엽은 "별 걸 다"라면서 "저는 손이 너무 크다"라고 말했다. 실제로 신동엽의 손은 평균 성인 남성의 손보다 큰 편이었다.


이를 듣고 있던 김태균은 곧장 손을 얼굴에 올리며 "난 얼굴은 큰데 손이 작다"라고 고백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인사이트KBS2 '안녕하세요'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