굴욕 100%라는 '얼굴 바꾸기' 어플에도 미모 열일한 이효리·윤아

인사이트JTBC '효리네 민박2'


[인사이트] 변보경 기자 = 가수 이효리와 윤아가 '얼굴 바꾸기' 어플로 돋보이는 미모를 자랑했다.


지난 8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2'에서는 효리·상순 부부와 민박집 알바생 윤아·박보검이 카페에서 한가롭게 오후를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얼굴 바꾸기' 어플에 대해 한참 이야기하던 효리는 상순에게 윤아와 함께 사진을 찍어 달라고 요청했다.


어플을 켜 효리와 윤아를 찍어주던 상순은 깜짝 놀라며 "바뀐거야 이거?"라고 말했다.


인사이트JTBC '효리네 민박2'


옆에서 구경하던 박보검은 효리와 윤아 얼굴바꾸기 사진을 보고 "예쁘다"고 감탄했다.


사진을 확인한 윤아와 효리는 본인들도 믿기지 않은 비주얼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갸름한 얼굴형과 또렷한 이목구비를 가진 두 사람은 얼굴이 바뀐 후에도 돋보이는 미모를 자랑했기 때문.


이어 상순과 윤아, 보검이 함께 얼굴 바꾸기를 시도했다.


인사이트JTBC '효리네 민박2'


윤아의 얼굴은 박보검에게, 박보검의 얼굴은 상순에게, 상순의 얼굴은 윤아에게 합성돼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촬영을 맡았던 윤아는 촬영 내내 웃음을 멈추지 않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도 함께 웃었다.


한편 '효리네 민박2'는 여전히 보기만 해도 즐거워지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예쁜 얼굴로도 열일하는 신입 직원 윤아가 함께 제주의 로망을 전하고 있다.


Naver TV


변보경 기자 boky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