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들어가면 안돼?"···집가는 '예쁜 누나' 손예진 붙잡는 '박력 연하남' 정해인

인사이트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손예진과 정해인이 꽁냥꽁냥 대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었다.


지난 6일 방송된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서는 서준희(정해인 분)가 누나 서경선(장소연 분)이 윤진아(손예진 분)와 통화하는 내용을 엿듣는 모습이 그려졌다.


윤진아는 서경선에 전 남친 이규민(오륭 분)과의 모든 관계를 정리했다고 털어놨고, 이를 알게된 서준희는 몰래 미소를 지었다.


서준희는 윤진아가 사는 아파트로 가, 윤진아를 놀이터로 불러냈다.


인사이트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서준희는 윤진아에게 "우리 집 왔다며?"라고 떠봤고, 윤진아는 "경선이를 만나러 갔다"고 답했다.


서준희는 "나 만나러 온 거 아니냐"고 우회해서 물었는데, 윤진아는 서준희가 전 남자친구까지 언급하자 신경질을 내버렸다.


서준희도 "왜 만만해보이게 행동을 한 거야? 그런 놈한테"라고 윤진아에게 도리어 화를 냈다.


험악해진 분위기에 자리를 떠나려는 윤진아.


인사이트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서준희는 윤진아를 잡으려 "과거를 버린다면서 그 우산은 뭐냐, 왜 내 우산은 안 버리는 것이냐. 이리 줘 내가 버릴게"라고 괜히 시비(?)를 걸었다.


그러자 윤진아는 "기껏 다시 주웠는데"라며 속상해 했고, 이 말을 들은 서준희는 윤진아의 화를 풀어주려 "집에 들어가면 안 되냐"고 데이트 신청을 했다.


윤진아도 서준희의 귀여운 대쉬에 화가 풀렸는지 바로 데이트를 수락해 시청자들을 웃게 만들었다.


Naver TV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