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짱친' 곽윤기 방송 타라고 사진 들고 홍보해주는 김아랑

인사이트SBS '본격 연예 한밤'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국가대표 김아랑이 '절친' 곽윤기를 아끼는 모습이 포착됐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본격 연예 한밤'에서는 김아랑 선수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김아랑 선수는 평창 올림픽 이후 쏟아지는 인기에 대해 감사한 마음을 드러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본격 연예 한밤'


이어 좋아하는 연예인이 있냐는 리포터의 물음에 김아랑은 망설임 없이 "박서준"이라고 답했다.


이에 제작진은 박서준과 곽윤기의 사진을 직접 프린트해 둘 중 누구를 택할 거냐고 물었다.


절친으로 알려진 곽윤기 선수와 '이상형' 박서준을 눈앞에 둔 김아랑은 주저 없이 박서준을 택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본격 연예 한밤'


그러나 김아랑은 프린트된 곽윤기 사진을 들었다.


그러면서 "이건 제가 가지고 있겠다"며 "윤기 오빠 조금이라도 나와야 하는데"라고 말했다.


평소 튀기를 좋아하는 곽윤기가 방송에 조금이나마 모습을 비출 수 있도록 홍보한 것이다.


김아랑은 "윤기 오빠가 어디 나가면 자기 얘기를 하라고 했다"고 웃으며 말했다.


친한 오빠의 장난이자 가벼운 부탁이지만 이조차 흘려듣지 않은 김아랑의 모습에서 둘의 깊은 우정이 녹아났다.


Naver TV '본격연예 한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