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문재인 정부 무척 잔인하다…훗날 지켜볼 것"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자유한국당이 이명박 전 대통령 구속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지난 22일 장제원 한국당 수석대변인은 구두 논평을 통해 이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에 "참담하다"고 말했다.


장 대변인은 "문재인 정권이 이명박 전 대통령을 타깃으로 수사를 시작할 때부터 이미 예견된 수순이었지만 무척 잔인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의도적으로 피의사실을 유포하여 여론을 장악한 후 가장 모욕적인 방법으로 구속했다"며 문재인 정부를 향해 날 선 비판을 날렸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그러면서 장 대변인은 "훗날 역사가 문재인 정권과 그들의 검찰을 어떻게 평가할지 지켜보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아울러 "이명박 전 대통령을 끝으로 다시는 정치보복이 반복되지 않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한편 장 대변인은 이날 이 전 대통령의 구속현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그는 이 전 대통령의 자택 앞에서 초조한 표정으로 구속 상황을 지켜봤다.


이후 장 대변인은 이 전 대통령이 구치소로 호송되자 참담한 심경을 감추지 못하고 눈물을 터트려 대중들의 이목을 모았다.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