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인트' 박해진, 팬들과 약속 지키려 중국 지역에 나무 심는다

인사이트마운틴무브먼트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영화 '치즈인더트랩' 박해진이 팬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중국 지역에 나무 심기에 나선다.


14일 소속사 마운틴무브먼트 엔터테인먼트는 박해진이 JTBC '맨투맨' 공약을 지키기 위해 오는 4월 말경 중국으로 출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해진은 앞서 지난해 방송된 JTBC '맨투맨' 당시 팬들과 나무 심기를 약속한 바 있다. 이번 출국은 팬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이뤄진 것이다.


이번 나무심기 프로젝트는 중국팬들이 지난해 박해진의 데뷔 11주년을 기념해 중국 서부 사막화 지역 개선차 중국 녹화재단 '백만삼림계획'에 참여한 것이 계기가 됐다.


박해진은 중국팬들이 나무 520그루를 기부하자 나무 6000그루를 추가 기부하는 등 많은 이들의 귀감이 되기도 했다.


인사이트마운틴무브먼트


특히 영화 '치즈인더트랩' 개봉과 드라마 '사자(四子:창세기)' 촬영으로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스케줄임에도 불구하고 나무 심기 약속을 지키겠다는 뜻으로 출국을 결정하게 됐다.


박해진은 "나무 심기에 나선다는 팬들의 기부 소식을 듣고 기꺼이 동참하기로 했다"며 "대기 오염이 심각한 화두로 떠오른 요즘 이런 움직임이 모여 환경 문제 개선에 보탬이 됐으면 하는 마음"이라고 말했다.


연예계 대표적인 '기부천사'로 알려진 박해진은 다양한 분야에서 꾸준한 봉사와 기부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개포동 구룡마을·세월호·어린이 재활병원 건립기금·경주 지진 피해 복구 기금, 일본 지진피해돕기, 중국 상해 복지센터 등 국내외를 오가며 지난 2011년부터 6년간 총 17억원을 기부해 서울특별시장상 자원봉사자 부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한편 박해진은 만화 찢고 나온 영화 '치즈인더트랩'이 개봉함에 따라 바쁜 홍보 일정을 소화 중이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