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다녀오겠습니다!"…'결혼 반지'끼고 현역 입대하는 '사랑꾼' 태양

인사이트사진제공 = 더팩트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빅뱅 태양이 멤버들 가운데 세번째로 오늘 6사단 청성부대 신병교육대로 입소했다.


12일 태양은 강원도 철원군에 위치한 육군 6사단 청성부대 신병교육대로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현역으로 복무한다.


태양은 자신을 배웅해주러 모인 팬들을 향해 "건강히 잘 다녀오겠다"고 씩씩하게 말했다. 이어 '큰 절'을 올리며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앞서 태양의 아내 민효린이 태양의 입소에 동행한것으로 알려졌지만, 입대 현장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더팩트


하지만 태양의 왼손 네번째 손가락에 끼워진 '결혼 반지'를 보아 인사를 대신 한 것으로 보인다.


반짝이는 결혼 반지를 끼고 입대하는 태양의 모습에서는 아내 민효린에 대한 애틋한 마음이 드러난다.


결혼한지 이제 막 한 달이 지난 '신혼부부'로 언제나 함께 하고 싶다는 태양의 마음을 엿볼 수 있다.


태양까지 입대하면서 빅뱅은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 중인 탑, 지난달 27일 입대한 지드래곤, 12일 입대할 태양 총 3명의 멤버가 국방의 의무를 수행하게 됐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더팩트


나머지 멤버 대성은 다음날인 오는 13일 이기자 부대로 입대 예정이며, 막내 승리는 다양한 활동을 마무리한 후 입대할 전망이다.


한편 태양은 지난달 3일 배우 민효린과 3년 열애 끝에 결혼의 연을 맺었다.


두 사람은 지난 2014년 뮤직비디오 촬영을 통해 첫 인연을 맺고 공개 연애로 사랑을 과시해왔다.


현역으로 입대한 태양의 전역일은 2019년 12월 11일이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더팩트


김한솔 기자 hanso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