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인생' 신현수♥이다인, 썸만 타다 결국 '친구'로 남았다

인사이트KBS2 '황금빛 내인생'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황금빛 내인생' 신현수 이다인은 결국 친구로 남게 됐다.


지난 11일 KBS2 '황금빛 내인생'에서는 서지호(신현수 분)와 최서현(이다인 분) 썸의 결말이 그려졌다.


서태수(천호진 분)가 죽고 1년 후 서지안(신혜선 분)이 유학을 떠났다가 잠시 돌아온 공항에 최서현도 등장했다.


최서현은 뉴월드 약혼자와 함께 유학을 하기로 예정돼 있었으나 유학을 끝내고 돌아와 서지호를 만났다.


인사이트KBS2 '황금빛 내인생'


서지호는 강남구(최귀화 분)의 빵집을 이어받아 빵집 사장님이 돼 있었다.


서지호는 연인과 함께 일하고 있었고, 최서현은 서지호의 연인을 향해 "그냥 여자사람 친구다"라고 자기소개했다.


이어 서지호가 "뉴월드와는 완전히 끝난 거냐"고 묻자 최서현은 "사람이 너무 재미가 없다. 노잼 왕자님이랑 결혼할 수 없다"고 답했다.


그러자 서지호는 "사진은 완전 연예인이던데"라고 하자 최서현은 또 "입 열면 정말 깨서 그것도 소용 없더라"라고 대답했다. 


인사이트KBS2 '황금빛 내인생'


서지호가 "그럼 이제 완전히 돌아온 거냐. 이제 뭐 할 거냐"고 묻자 최서현은 "회사 들어가서 되찾을 거다"고 야망을 드러냈고, 놀란 서지호는 마시던 음료수를 뿜었다.


알콩달콩한 썸으로 연인이 되기를 기대하게 했던 서지호 최서현은 친구로 남았고, 최도경(박시후 분)이 해성그룹을 나가 다시 DK에코테크 사장이 된 반면 최서현이 해성그룹을 되찾겠다는 열의를 보이며 반전을 선사했다.


이후 이날 방송 말미에 최도경 서지안은 핀란드에서 재회하며 장거리 연인으로 해피엔딩을 그렸다.


인사이트KBS2 '황금빛 내인생'


Naver TV '황금빛 내 인생'


최해리 기자 haer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