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살 때 만난 '소꿉친구' 첫사랑과 결혼한 메시, 셋째 득남했다

인사이트

안토넬라 로쿠소 인스타그램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5살 때 부터 알고 지낸 소꿉친구와 오랜 연애 끝에 결혼했던 리오넬 메시(FC바르셀로나)가 득남하며 세 아들의 아빠가 됐다.


지난 10일(현지 시간) 세계적인 축구스타 리오넬 메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셋째 아들 시로의 탄생 소식을 알렸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아빠 메시의 손가락을 꼭 잡고 있는 신생아 로시의 조막만한 손이 담겨 있다.


인사이트리오넬 메시 인스타그램 


갓 태어난 셋째 아들 로시와 아빠 메시가 처음으로 온기를 나눈 감격스러운 순간이었다.


메시는 "시로, 어서와!"라며 아들에게 첫 인사를 건넨 뒤 "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하다. 우리는 행복하다"는 애정 가득한 글귀를 남겼다.


앞서 지난해 6월 메시는 소꿉친구이자 첫사랑인 안토넬라 로쿠소와 결혼식을 올리며 영원한 사랑을 약속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리오넬 메시 인스타그램 


5살 때부터 알고 지낸 두 사람은 2008년 연인으로 발전해 9년간 동거 생활을 이어갔다.


그 사이 메시와 안토넬라 사이에 두 사람을 똑 닮은 아들 티아고(5)와 마테오(2)가 태어났다.


메시는 틈틈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두 아들과 즐거운 한때를 보내고 있는 사진을 공개하며 다정한 아빠의 면모를 뽐냈다.


여기에 올해 막내 로시가 태어나면서 메시는 세 아들을 둔 다둥이 아빠가 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리오넬 메시 인스타그램 


한편 메시가 셋째 아들 출산으로 결장한 10일 바르셀로나는 말라가와 프리메라리가 28라운드 경기를 치렀다.


이날 바르셀로나는 루이스 수아레스의 시즌 21호골과 쿠티뉴의 추가 골로 2대 0 승리를 거두며 28경기 22승 6무의 대기록을 세웠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