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여행 가서도 미모 포텐 발산한 '차기 여신' 이수민

인사이트Instagram 'my_yxuth_'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일본에서도 이수민의 얼굴은 존재감 뿜뿜(?) 빛을 발했다.


지난 24일 이수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족과 일본 여행을 다녀온 사진을 올리며 근황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일본의 아름다운 풍경 속 이수민의 일상이 담겼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y_yxuth_'


이수민은 기모노를 입고 청순한 표정을 지어 보이는가 하면 다시금 해맑은 웃음을 보이기도 했다.


그녀의 청초한 눈망울과 머리를 쓸어 넘기는 모습에서는 기품이 느껴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y_yxuth_'


가죽 재킷을 입고 일본 애니메이션 투어를 돌며 들떠있는 모습에서는 아직 17살 고등학생의 천진난만한 모습이 느껴졌다.


안경을 쓰고 말괄량이 표정을 짓는 모습에서는 장난끼가 넘쳐 보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y_yxuth_'


한껏 성숙해 보이는 핑크색 코트를 입고 디즈니랜드를 찾은 모습에서는 달라진 분위기로 '차기 여신' 후보임을 증명하듯 미모를 뽐냈다.


이수민의 상큼한 미모와 귀여운 머리띠를 한 모습은 팬들을 미소짓게 하기 충분해 보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y_yxuth_'


아버지와 함께한 사진에서는 부녀지간의 남다른 케미를 발산했다.


커다란 눈과 오똑한 콧날은 아버지에게서 물려받은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영화 '내 안의 그놈'


한편 '보니하니'로 초통령에 등극한 이수민은 학업과 연기 활동에 전념하고 있다.


현재 첫 스크린 데뷔작인 영화 '내 안의 그놈'을 촬영 중인 이수민이 2018년에는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문근영-박보영-수지 잇는 차세대 '국민 여동생' 후보 10연예계에서는 그 시대를 대표하는 '국민 여동생' 계보가 있다. 그럼 지금부터 차세대 '국민 여동생' 후보가 누가 있는지 한 번 알아보자.


'보니하니' 하차 후 '여신 미모' 폭발한 '올해 18살' 이수민 최근 비주얼배우 이수민이 화보를 통해 '보니하니' 때 보다 한층 더 성숙해진 미모를 과시했다.


김민수 기자 minsu@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