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트렌, 2018년 새로운 브랜드 모델로 '성유리' 발탁

인사이트패션그룹형지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패션그룹형지가 진행하는 모던 프렌치 컨셉의 여성복 '샤트렌'이 전속모델로 성유리를 발탁했다.


성유리는 이번 2018 S/S 시즌부터 '샤트렌'의 공식 홍보모델로 본격 활동할 예정이다.


드라마, 영화, 예능 등 다방면에서 활동하고 있는 성유리는 세련된 패션 감각과 다양한 취미 활동 등으로 감각적인 라이프스타일을 선보이며 여성들의 롤모델로 꼽히고 있다.


'샤트렌'은 성유리의 여성스럽게 세련된 이미지가 브랜드의 감성을 강화하고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하기에 알맞다고 발탁 이유를 밝혔다.


'샤트렌' 측이 최근 공개한 성유리 화보는 꽃과 음악, 그림 등 세련된 취미 생활을 즐기고 여행을 떠나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는 컨셉이 담겼다.


작지만 진정한 행복을 추구하는 샤트렌느의 라이프스타일을 보여주는 것이다.


프렌치의 포멀하고 정제된 스타일과 함께 자연스럽게 감성적인 분위기 등 다양한 패션 스타일도 확인할 수 있다.


'샤트렌'은 봄 화보 공개를 시작으로 고급 시그니처 라인 및 프레스티지 라인 등 모던 프렌치 스타일을 대대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또한 성유리의 패션 감각과 라이프스타일을 기반으로 소비자를 공략할 다양한 마케팅도 선보일 예정이다.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