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줄기 빛 같았다"…백혈병 어린이 도운 마마무 화사가 받은 편지

인사이트(좌) 온라인 커뮤니티 / (우) 디씨인사이드 마마무 갤러리


[인사이트] 배다현 기자 = 마마무 화사가 특별한 편지를 받았다. 


1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마마무 화사에게 온 편지'라는 게시물이 올라와 주목을 받았다.


이는 한 백혈병 환아와 그 어머니가 걸그룹 마마무 멤버 화사에게 보낸 감사 편지였다.


편지 내용에 따르면 해당 아동은 화사가 한국 백혈병 어린이 재단에 기부한 기부금으로 후원을 받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디씨인사이드 마마무 갤러리


편지의 글쓴이는 자신을 "후원을 받게 된 ㅇㅇㅇ환아의 엄마"라고 밝히며 "매번 TV를 통해서만 봐오다가 이런 인연으로 화사님께 감사의 편지를 쓰게 되었다"고 감사 인사를 건넸다.


이어 감기라고 생각해 방문한 병원에서 갑자기 백혈병 진단을 받았던 순간부터 직장에서 해고를 당하고 병원비와 생활비가 모자라 고생했던 나날들에 대해서 털어놨다.


이후 감당할 수 없는 치료비 때문에 재단에 지원을 신청한 가족은 화사의 기부금을 받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너무 감사하다는 말로밖에 표현을 할 수 없다"며 "화사님의 도움이 저희 가족에겐 정말 절실할 때 다가온 한 줄기 빛과 같았다"고 표현했다.


이어 "화사님의 도움과 사랑의 씨앗을 더 멀리 퍼지게 할 수 있는 훌륭한 아이로 키우겠다"고 말해 감동을 안겼다.


인사이트디씨인사이드 마마무 갤러리


어머니의 편지에 이어 초등학교 6학년인 환아의 편지도 공개됐다.


아동은 "병원에 입원해있을 때도 항암 치료를 받을 때도 유튜브로 언니가 춤추고 노래하는 영상을 보며 힘을 얻고 있다"며 화사의 팬임을 밝혔다.


이어 "평소에 제 치료비 때문에 걱정하시는 부모님의 모습을 보며 나 때문이라는 생각에 마음이 무거웠는데 화사 언니의 도움을 받고 좋아하시는 부모님 모습을 보아 기분이 좋아졌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아동은 "빨리 나아서 가족과 함께 노래방에 가서 엄마와 '데칼코마니'를 부르고 싶다"는 귀여운 소망을 밝히기도 했다.


인사이트디씨인사이드 마마무 갤러리


한편 해당 기부금은 지난 7월 23일 마마무 갤러리 팬들이 화사의 생일을 기념해 기부한 금액인 것으로 알려졌다.


마마무 갤러리는 해당 편지를 공개하며 "담당자 분께서도 뜻 깊은 편지라고 판단하여 환아 본인과 부모님 편지를 보내주셨다"며 "직접 수령 후 결과 보고서와 함께 소속사로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줄리엔강 "'한국 여자'와 결혼하고 파, 이상형은 마마무 화사"한국인 아버지와 프랑스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모델 줄리엔강이 한국 여자와 결혼하고 싶다는 바람을 밝혔다.


'자줏빛 원피스'에 붉은 립스틱 칠하고 '섹시미' 발산하는 '마마무' 화사마마무 멤버 화사의 고혹미가 가득 담긴 사진에 보는 이의 시선이 모인다.


배다현 기자 dahye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