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싶다"는 팬들 말에 팬미팅 '사비'로 열어 '역대급 역조공' 한 전효성

인사이트Instagram 'secrettimehs'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걸그룹 시크릿 멤버 전효성이 팬미팅 전체를 사비로 진행하면서 역대급 역조공을 실천했다.


지난 6일 걸그룹 시크릿 멤버 전효성은 팬미팅을 통해 팬들과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지난해 10월 전효성은 자신의 생일을 맞아 팬들과 온라인 채팅을 나눈 바 있다.


당시 전효성은 "보고 싶다"는 팬들의 말에 "꼭 팬미팅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인사이트Twitter 'raltmdgus373'


전효성은 약속을 지키기 위해 팬미팅에서 진행될 이벤트와 팬들에게 나눠줄 선물, 장소 대관 등 팬미팅 전체를 직접 기획했다.


소속사 도움 없이 팬미팅 전체가 전효성의 사비로 진행된다는 사실을 사전에 알게 된 공식 팬카페 운영진들은 팬들로부터 식사 참가비 1만 5천원씩을 걷었다.


하지만 전효성은 저녁식사를 마칠 때가 돼서 "여기까지 와준 것만으로도 고맙고, 오느라 교통비도 들고 이것저것 힘들었을 텐데 식사비를 내게 해서 마음에 너무 걸린다"라고 미안함을 전했다.


이어 전효성은 직접 테이블을 돌아다니며 팬들에게 1만원짜리 상품권을 나눠주며 팬들에 대한 미안함과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전효성은 이날 팬미팅에 참가한 팬들을 위해 메시지 카드와 팬 이름이 적힌 텀블러, 직접 만든 상장과 간식, 담금주 등을 제공해 '역대급 역조공'의 끝을 보여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전효성 공식 팬카페 '슈퍼스타'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전효성, 다시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접수···"진정한 반성의 아이콘"과거 말실수로 구설수에 올랐던 전효성이 더 높은 한국사능력시험 등급에 도전한다.


여자가 봐도 탐나는 예쁜 몸매 지닌 전효성 일상 사진걸그룹 '시크릿' 출신 전효성이 눈을 뗄 수 없는 아름다운 비주얼로 눈길을 끈다.


석태진 기자 taej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