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9 9℃ 서울
  • 7 7℃ 인천
  • 8 8℃ 춘천
  • 9 9℃ 강릉
  • 9 9℃ 수원
  • 6 6℃ 청주
  • 7 7℃ 대전
  • 9 9℃ 전주
  • 11 11℃ 광주
  • 9 9℃ 대구
  • 11 11℃ 부산
  • 11 11℃ 제주

대웅제약 '나보타 신공장'…"패키지·성상 변경제품 첫 출하"

대웅제약은 '나보타 제2공장'에서 생산된 패키지·성상 변경제품의 첫 출하를 알렸다.

인사이트대웅제약


[인사이트] 박정혜 기자 = 대웅제약은 '나보타 제2공장'에서 변경 제품을 첫 출하했다.


22일 대웅제약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나보타 제2공장'에서 생산된 제품을 20일 첫 출하 했다고 밝혔다.


'나보타 제2공장'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우수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KGMP) 승인을 받은 곳이다. 


지난달에는 미국 식품의약처(FDA)의 실사도 성공적으로 마쳤다.


인사이트대웅제약


신규공정 적용에 따라 나보타 성상이 변경됐다. 이에 따라 포장을 포함한 전 공정 자동화로 바뀌어 패키지도 변경됐다.


성상은 기존 흰색의 건조분말에서 흰색 또는 거의 투명한 건조 분말로 바뀌었다. 



인사이트대웅제약


포장은 기존 패키지보다 크기가 커졌다. 그리고 세로 개봉방식에서 가로 원터치 개봉방식으로 디자인된 것이 특징이다.


변경된 성상과 패키지는 '나보타 100U'부터 적용된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글로벌 나보타 생산기지가 될 제2공장에서 제조된 첫 제품이 정상 출하됐다"고 말했다.


이어 "신규출하 되는 제품과 기존 제1공장에서 출하돼 이미 병·의원에 공급된 제품의 패키지가 당분간 혼재될 수 있으므로 사용자들에게 혼선을 방지하기 위해 안내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나보타 제 2공장'은 고도화된 공정으로 제품을 생산하여 선진국에 공급할 준비를 마쳤으며 같은 규격과 품질의 제품을 국내를 포함한 전 세계에 공급할 계획이다.


인사이트대웅제약


직원 복지기금에 70억원 기부한 대웅제약대웅제약이 임직원의 복리후생 향상을 위해 70억 상당의 주식을 기부해 눈길을 끌고 있다.


박정혜 기자 jeonghye@insigh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