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름 천하장사 출신의 위엄을 보여주는 '근육돼지' 강호동 종아리 (영상)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방송인 강호동이 자신의 탄탄한 종아리 근육을 자랑하며 전직 씨름 천하장사의 위엄을 드러냈다. 


지난 2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모델 장윤주가 출연해 '아는 형님' 패널들의 몸 상태를 진단했다.


이날 장윤주는 "걷는 걸 보면 그 사람의 지금 몸 상태를 알 수 있다"며 "내가 한 명씩 봐줄게"라고 자신감을 보였다. 


맨 먼저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자원했고, 장윤주는 걸어 나오는 김희철을 보고 교통사고로 오른쪽 다리가 불편하다는 것을 정확히 맞춰 놀라움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이어 장윤주는 강호동의 몸 상태도 진단했다. 강호동의 걸음걸이를 확인한 장윤주는 강호동이 상체 비만이라고 결론을 내렸다.


장윤주는 "일단 강호동은 상체 비만이다"라며 "몸의 균형을 맞추기 위해 하체를 더 키워야 한다"고 설명했다.


하체를 더 키워야 한다는 장윤주의 말에 강호동은 "여기서 더 키워야 하냐"고 의아해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그러면서 강호동은 바지 소매를 무릎까지 들어 올리며 자신의 탄탄한 종아리 근육을 자랑했다.


강호동의 종아리는 현직 운동선수 못지않은 탄탄한 근육질로 이루어져 있었다. 이를 본 패널들과 장윤주는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전직 씨름 천하장사 출신의 위엄이 그대로 드러나는 순간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앞서 강호동은 1990년 3월 만 19세의 나이로 선배 씨름선수 유영대와의 대결에서 승리해 '최연소 천하장사'라는 타이틀을 거머쥔 바 있다.


씨름계에 혜성처럼 등장한 강호동은 이후에도 4번이나 천하장사를 따내며 명실상부 '씨름계의 레전드'로 등극했다.


'천하장사'의 명성에 걸맞은 종아리 근육을 여전히 유지하고 있는 강호동의 모습을 본 많은 시청자들은 "운동선수는 역시 다르다", "타고난 체육인이다", "체지방이 0%일 것이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천하장사를 거머쥔 강호동의 모습 / KBS1


Naver TV JTBC '아는 형님'


'신서유기4' 태평양 같은 넓은 등빨 드러낸 '근육돼지' 강호동 (영상)tvN '신서유기4' 강호동이 태평양 같은 넓은 등빨을 드러내 보는 이들로 하여금 놀라움을 자아내게 한다.


강호동이 꼽은 '최애' 동생 1순위는 두 달 뒤 전역하는 이승기였다 (영상)강호동이 송민호가 준비한 '내 동생 월드컵'에서 1위에 제대를 앞두고 있는 가수 이승기를 뽑았다.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