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사고당시 CCTV 공개 "전방 안 본 수준이다"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소녀시대 태연의 '3중 추돌 사고' 현장이 담긴 CCTV가 공개됐다.


지난 29일 채널A '뉴스특급'에서는 전문가들과 함께 태연의 교통사고 현장이 담긴 CCTV 영상을 분석했다.


영상 속에서 태연의 차량은 빠르게 달려오며 신호대기로 정차중인 택시를 들이받았다. 택시는 그 충격으로 앞의 차량까지 충돌했다.


한문철 교통사고 전문 변호사는 "영상만 봐서는 정확한 속도까지 예측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면서도 "가운데 택시의 충격이 상당히 컸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뉴스특급'


이어 "옆 자리에 애완견이 있었다고 하는데 가장 위험한 행동"이라고 덧붙였다.


김복준 한국범죄학연구소 연구위원은 "영상만 봤을 때 태연의 운전 부주의는 명백하다"고 짚기도 했다.


앞서 태연의 차량은 지난 28일 오후 7시 40분께 서울 강남 논현동 도로에서 앞서가던 택시의 후면을 추돌했고. 그 충격으로 택시가 바로 앞 차량과 부딪혔다.


이에 대해 SM엔터테인먼트 측은 "태연의 운전 부주의로 교통사고가 발생했다. 상대 차량 운전자와 승객 분께 죄송한 마음이며 사고 처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라고 밝혔다.


한편, 사고 관련자 모두 경미한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교통사고 당시 구급대원 "태연, 피해자들 먼저 챙겨달라 했다"태연이 낸 교통사고 현장에 출동했던 구급대원이 당시 태연이 "다른 사람들을 챙겨달라"는 말을 했다고 알렸다.


경찰 "태연 벤츠에 '검은색 푸들' 있었다 목격자 나와···사고 연관성 조사"소녀시대 태연의 교통사고 당시 태연의 승용차 조수석에 반려견이 있었다는 주장이 나왔다.


최해리 기자 haer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