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코스프레들 쏟아졌다는 어제(17일)자 지스타 현장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국내 최대의 게임 전시회 '지스타(G-STAR 2017)'에서 역대급 코스프레들이 쏟아져 나와 화제다.


18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는 지스타 코스프레 사진을 담은 게시물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해당 게시물에서 가장 눈길을 끈 것은 일명 '고통을 주는 게임'으로 알려진 '항아리 게임(getting over it)'을 코스프레한 남성의 모습이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항아리 게임'은 항아리에 갇힌 남성을 오로지 마우스만으로 조종해 암벽을 오르게 하는 게임으로 국·내외에서 큰 인기를 끈 바 있다.


이 남성은 상의를 탈의하고 항아리 안에 들어간 채 망치를 들고 100%의 싱크로율을 자랑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특히 남성이 게임의 등장인물과 똑같은 '민머리'라는 점은 보는 이들을 감탄케 하기 충분했다.


또 다른 코스어는 인기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에 등장하는 캐릭터 아리를 코스프레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외에도 이날 전시회에서는 하스스톤의 노루 등을 표현한 코스프레 등이 큰 인기를 얻은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한복'입고 오버워치 영웅 '디바' 코스프레한 여학생한 여학생이 한복을 입은 오버워치의 영웅 '디바'를 코스튬 플레이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