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잘생겨 '항공과 훈남'에서 모델로 데뷔한 이유안 일상 비주얼 (사진)

인사이트Instagram 'iiyuan'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훈훈한 외모로 유명해져 항공과 대학생에서 결국 모델이 된 이유안의 일상 속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지난달 27일 모델 이유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소한 일상을 담은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올라온 사진 속 이유안은 카페로 보이는 배경을 뒤로 한 채 음료를 마시고 있는 모습이다.


서 있는 그의 큰 키(185cm)와 작은 얼굴에서 우러나오는 완벽한 비율에 절로 시선이 모인다.


더불어 차분한 패션 스타일링은 '남친룩'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iiyuan'


카메라를 응시하는 무심한 얼굴에서는 투명한 피부와 또렷한 이목구비가 돋보인다.


항공관광과 출신 이유안은 과거 승무원을 꿈꾸던 평범한 대학생이었다.


대학 재학 중 그는 훈훈한 외모로 SNS상에서 이른바 '항공과 훈남'으로 불리며 큰 화제를 모았다.


인기를 바탕으로 지난해 'F/W 서울 패션위크'를 통해 모델로 정식 데뷔했으며 걸그룹 마마무의 '뉴욕'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면서 연기 활동도 시작했다.


평범한 순간도 화보로 만들어버리는 그의 매력적인 일상 사진을 모아봤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iiyuan'


'중앙대 훈남 과외쌤'으로 유명해진 모델 장성훈 일상 사진'훈남 과외쌤'으로 유명해진 모델 장성훈의 일상사진이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끈다.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