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진도해상에서 선박 침몰

via YTN

 

전남 진도 해상에서 선박 침몰 사고가 발생했다.

 

8일 오후 1시 29분께 전남 진도군 고군면과 의신면 사이 무저도 3.6km 해상에서 어선 태승호(2.39t)선박이 침몰했다는 신고가 전남 119 상황실에 접수됐다.

 

이 선박은 해경에 "배가 가라앉고 있다. 구조해달라"는 신고 도중 무전이 끊겼으며, 연락이 두절됐었다.

 

선박 안에는 낙지를 잡으러 간 어민 3명이 타고 있었으며, 신고를 접수한 해경 등에 의해 2명은 구조된 것으로 알려졌다.

 

목포해경과 서해해양경비안전본부는 경비정 1척과 헬기 3대를 동원해 나머지 1명의 구조 작업을 벌였다. 그러나 오후 3시 15분께 잠수요원에 의해 숨진 채 발견됐다.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