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1일) 부산 해운대·송정·송도 해수욕장 개장한다

인사이트

해운대 해수욕장 / 연합뉴스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무더위가 시작된 5월 끝자락, 피서객들을 위한 반가운 소식이 들린다.


다음 달 1일 부산에 위치한 해운대 해수욕장과 송정 해수욕장, 송도 해수욕장이 문을 열 예정이다.


전국 피서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해운대 해수욕장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개장식을 연다. 


6월 한 달 동안은 임해 봉사실 앞 200m 구간만 개방하고 공식 개장을 하는 7월 1일부터 전면 개방할 계획이다. 


인사이트


올해 부산지역 해수욕장에는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새롭게 선을 보인다.


해운대 해수욕장 끝자락인 미포에서 팔레트시즈까지 300m 구간에서는 제트스키와 바나나 보트 등 해양 레포츠를 즐길 수 있다.


또 지난해 도입한 워터 슬라이드는 이용객이 바다에 바로 빠지는 방식으로 바뀐다.


송도 해수욕장에는 해상 케이블카가 29년 만에 복원돼 6월 20일부터 운행한다.


인사이트송도 해상 케이블카 / 연합뉴스


1.62km 구간을 왕복하는 송도 해상 케이블카는 송도 해수욕장 동편 송림공원에서 서편 암남공원까지 운행한다. 


7월에는 송도 해수욕장 해안도로 매립지에 '오토캠핑장'이 선보이며 이곳에는 19면의 텐트 사이트와 18면 규모의 카라반 숙박 시설이 들어선다.


송정 해수욕장에는 혼자 여행을 다니는 '혼족'을 위한 캡슐형 휴식공간 15곳이 9월에 새로 생긴다.


한편 광안리 해수욕장, 다대포 해수욕장, 일광 해수욕장과 임랑 해수욕장은 7월 1일 개장할 예정이다. 


인사이트송정 해수욕장 / 연합뉴스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