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청소년 진로탐색 체험 제공하는 '2017 드림락(樂)서' 개최

인사이트삼성전자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삼성전자와 경기도 교육청이 함께 주최하는 '2017 드림락(樂)서'가 열렸다.


24일 '2017 드림락(樂)서'가 경기도 의정부 실내체육관에서 열렸다. 


'드림락(樂)서'는 2013년부터 삼성전자가 각 시도교육청과 함께 지역사회 중고등학생에게 진로탐색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로 삼성전자의 대표적 사회 공헌 프로그램 중 하나다.


올해 행사는 '퓨처 메이커(Future Maker) 2017 드림락(樂)서'란 슬로건 아래 의정부, 광주, 금산, 여수, 창원 등 12개 지역에서 실시될 예정이다. 


인사이트삼성전자


경기 북부 10개 시 소재 61개 중고등학교 재학생들과 교사 등 총 2천300여 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총 2부로 구성됐다.


1부는 미래 산업들에 대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으로 꾸며졌고, 2부는 로봇공학자 데니스 홍, 인문학자 윤소정 등의 토크 콘서트로 진행됐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청소년들이 꿈을 찾아가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시작된 '드림락(樂)서'는 진로 엑스포와 토크 콘서트가 결합된 종합 교육 축제다"라며 "청소년들이 다양한 꿈을 찾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2017 드림락(樂)서'에서는 마술사 이준형의 홀로그램 영상 마술과 가수 매드클라운의 축하공연이 이어졌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