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후 직접 '코믹 셀카' 올려 팬들 안심시킨 김희철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5중 접촉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진 김희철이 걱정하는 팬들을 안심시키기 위해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지난 27일 오후 김희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코믹한 모습이 담긴 셀카를 공개하며 "안전벨트 꼭 매세요. 저도 그래서 안다쳤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희철은 "매니저가 순간대처를 잘해 큰 사고는 피했다"며 "회사와 '아는 형님' 측에서 걱정해주신 덕분에 촬영 잘 마치고 나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내 새끼들도 너무 걱정하지 말고 다 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안전벨트 꼭 매세요"라는 말을 남기며 팬들을 안심케 했다.


한편 앞서 김희철은 지난 27일 경기도 일산 모 스튜디오로 이동하던 중 접촉사고를 당했다.


당시 SM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정말 경미한 사고라 김희철은 곧바로 녹화장소로 이동했다"며 "혹시나 있을 후유증을 대비해 녹화를 마치고 병원으로 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