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5일) '세월호 3주기' 추모하는 대규모 '촛불집회' 열린다

인사이트석정현 작가가 그린 세월호 일러스트 / twitter '석정현'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세월호 3주기를 맞아 광화문 광장에서 다시 촛불이 타오른다.


15일 박근혜정권퇴진 비상국민행동은 금일 오후 5시 30분부터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22번째 촛불집회를 연다고 밝혔다.


22번째로 열리는 이번 촛불집회의 주제는 '세월호 3주기 22차 범국민행동의 날'이다.


세월호 참사 희생자를 추모하고 미수습자 수습과 철저한 진상 규명을 요구하는 동시에 박근혜 전 대통령, 우병우 전 수석 등 관련 책임자들에 대한 처벌을 촉구한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세월호 유족 대표와 희생자 가족들, 생존자들은 하늘에 있는 희생자를 떠올리며 진심을 담은 편지를 읽고 발언할 예정이다.


또한 참가자들은 세월호 희생자 추모곡인 '잊지 않을게'와 '진실은 침몰하지 않는다'를 제창한 뒤 노랑 풍선을 날리는 퍼포먼스를 진행한다.


가수 권진원, 한영애, 이승환 등의 공연과 박원순 서울시장의 발언도 예정돼 있다. 다만 이번 집회에는 이전과 달리 '행진'은 없다.


한편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무효를 주장하는 친박단체 '대통령탄핵무효 국민저항 총궐기 운동본부(국민저항본부)'도 금일 오후 2시 중구 덕수궁 대한문 앞에서 '제6차 탄핵무효 국민저항 총궐기 국민대회'를 연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