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8 1호' 개통하려 5박 6일 노숙 시작한 20대 취준생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삼성전자 '갤럭시S8' 출시일이 코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1호 개통'이라는 영광(?)을 누리기 위해 노숙에 돌입한 고객이 있어 눈길을 끈다.


14일 이동통신업계 등에 따르면 강원 원주 출신의 취업준비생 김영범(27) 씨는 지난 13일 밤 9시부터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한 SK텔레콤 대리점 앞에 자리를 잡았다.


누구보다 가장 먼저 갤럭시8을 손에 쥐기 위해 미리 줄을 선 것이다.


해당 매장에서는 18일 오전 9시 갤럭시S8 개통행사를 열어 1호 개통자에게 UHD 텔레비전과 게임 아이템 등 총 500만원 상당의 사은품을 제공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인기 연예인이 참석해 기념사진 촬영과 개통자들에게 선물을 전달하는 이벤트가 열린다. 


인사이트SK텔레콤 대리점에서 관계자들이 사전예약된 갤럭시 S8과 S8+의 판매를 준비하고 있다 / 연합뉴스


사전예약을 통해 갤럭시S8플러스 128GB 블랙 색상 모델을 구입했다는 김씨가 개통에 성공하기 위해선 이곳에서 무려 5박 6일 동안 노숙을 해야 한다.


개통행사를 앞두고 2~3일 전에 줄을 서는 고객들은 더러 있었지만, 6일이나 앞서 노숙을 시작한 경우는 거의 없었다.


이에 SK텔레콤 측은 김씨를 비롯해 밖에서 줄을 서는 고객들을 위해 매장 앞에 간이 천막과 의자를 설치했다. 


한편 앞서 삼성전자는 예약 구매자에 한해 오는 18일 개통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했다. 갤럭시S8의 공식 출시일은 4월 21일이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