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26 (월)
  • 서울 22 °C
  • 인천 22 °C
  • 춘천 21 °C
  • 강릉 17 °C
  • 수원 22 °C
  • 청주 24 °C
  • 대전 23 °C
  • 전주 22 °C
  • 광주 18 °C
  • 대구 21 °C
  • 부산 24 °C
  • 제주 21 °C
  • 울릉도 20 °C
명품 협찬 거절하고 시장서 구입한 '구제 옷' 입는 박보영
명품 협찬 거절하고 시장서 구입한 '구제 옷' 입는 박보영
문지영 기자 · 03/27/2017 10:42PM

인사이트JTBC '힘쎈여자 도봉순'


[인사이트] 문지영 기자 = 배우 박보영이 JTBC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인기로 각종 브랜드로부터 협찬 제의를 받고 있지만 캐릭터를 위해 시장 '구제 옷'을 고수하고 있다.


27일 소속사 피데스스파티윰에 따르면 박보영은 작은 체구에도 괴력을 갖춘 도봉순 역을 맡기 위해 어느 때보다도 스타일링에 공을 들였다.


극중 도봉순은 알록달록 의상들을 여러 겹 레이어드해 입으면서 귀엽고도 러블리한 매력을 발산한다.


특히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박보영은 힘을 쓰거나 악당들을 제압하는 액션이 많아서 활동성이 중요해 바지와 코드, 작은 크로스백을 매치하는 경우가 많다.


박보영 측은 이를 위해 촬영 전 부산 국제시장에서 다양한 구제 옷들을 공수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JTBC '힘쎈여자 도봉순'


특히 박보영 측 관계자는 "박보영의 작은 체구에 맞게 구제 옷을 일일이 리폼했고 스타일리스트가 소장했던 아이템들을 믹스 매치해 도봉순의 스타일이 탄생했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힘쎈여자 도봉순' 인기가 치솟으면서 박보영에 명품 브랜드 협찬 제의까지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박보영은 도봉순 캐릭터만의 매력을 잃지 않기 위해 구제 의상에 소량의 중저가 브랜드를 함께 착용하고 드라마에 출연 중이다.


다만 소속사 관계자는 "앞으로 도봉순 만의 패션 스타일은 고수된다"면서도 "러브라인이 본격화되고 있는 만큼 약간의 변화가 있을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힘쎈여자 도봉순'


문지영 기자 moonjii@insight.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