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6 (일)
  • 서울 9 °C
  • 인천 10 °C
  • 춘천 8 °C
  • 강릉 5 °C
  • 수원 10 °C
  • 청주 11 °C
  • 대전 11 °C
  • 전주 6 °C
  • 광주 8 °C
  • 대구 10 °C
  • 부산 9 °C
  • 제주 9 °C
  • 울릉도 7 °C
'피고인' 사형선고 받은 지성…김민석 "내가 했는데" 충격고백 (영상)
'피고인' 사형선고 받은 지성…김민석 "내가 했는데" 충격고백 (영상)
박송이 기자 · 02/08/2017 08:13AM

NAVER TV SBS '피고인'


[인사이트] 박송이 기자 = 사형선고를 받은 지성이 삶을 포기하려 하자 그 순간 김민석은 소름 끼치는 고백을 했다.


지난 7일 방송된 SBS '피고인'에서는 정우와 성규(김민석)의 충격적인 반전이 공개됐다.


항소심 재판 날, 정우가 증거로 제시한 영상에 대해 검사 강준혁(오창석)은 "피고인은 왜 체포 당시 이 영상에 대해 이야기 하지 않았나"라는 의문을 제시했다.


그리고 "내가 지수와 하연이를 죽였다"라는 정우의 자백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재판부는 원심을 확정해 박정우에게 사형을 선고했다.


인사이트SBS '피고인'


아내를 살해했다는 혐의를 벗지 못한 채 정우는 계속 자신을 자책하며 늦은밤 교도소에서 자살을 시도했다.


밧줄에 목을 대는 그 순간 성규의 목소리가 들렸다. 성규는 "형이 한 게 아닌데 왜 형이 죽어"라면서 "내가 했다"고 나직하게 고백했다.


이어 정우가 딸에게 자주 불러주던 동요를 불렀다. 이 모습에 박정우는 "너 누구야"라고 소리치며 끝이 났다.


자살을 시도하려던 정우 앞에 나타난 성규의 충격적인 반전에 누리꾼들은 멘붕에 빠졌다.


누리꾼들은 순진한 모습의 성규를 보면서 여러가지 추측과 해석을 하며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박송이 기자 songee@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