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9 (토)
  • 서울 5 °C
  • 인천 5 °C
  • 춘천 4 °C
  • 강릉 2 °C
  • 수원 5 °C
  • 청주 6 °C
  • 대전 6 °C
  • 전주 7 °C
  • 광주 0 °C
  • 대구 7 °C
  • 부산 8 °C
  • 제주 8 °C
  • 울릉도 9 °C
김은숙 작가 마음 돌리기 위해 '저승사자' 이동욱이 한 행동
김은숙 작가 마음 돌리기 위해 '저승사자' 이동욱이 한 행동
문지영 기자 · 01/04/2017 08:08PM

인사이트tvN '도깨비'


[인사이트] 문지영 기자 = 그야말로 '도깨비' 열풍이다.


그런데 새하얀 피부에 검은 모자를 쓰고 등장해 여심을 사로잡은 배우 이동욱을 도깨비에서 못 볼 수도 있었다는 캐스팅 비화가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4일 드라마 업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사실 김은숙 작가는 처음에 이동욱을 '도깨비' 속 저승사자로 캐스팅하려 하지 않았다.


업계 관계자들은 "김은숙 작가는 처음에 자신이 생각한 저승사자 이미지와 이동욱이 전혀 어울리지 않는다고 생각했다"고 입을 모았다.


하지만 김은숙 작가의 '도깨비' 시나리오를 본 이동욱은 독특한 캐릭터의 매력에 빠져 '서브 남자 주인공'으로라도 참여하겠다는 뜻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인사이트tvN '도깨비'


이동욱 측 관계자는 "이동욱이 tvN '풍선껌'이라는 작품을 하면서 인연을 맺은 '도깨비' 제작사인 화앤담픽처스를 통해 이 작품을 알게 됐다"며 "저승사자 역할이 워낙 매력적이고 평소 친분이 두터운 공유가 도깨비 역할을 맡았다는 이야기에 출연 의사를 전했다"고 말했다.


이에 이동욱의 소속사 대표가 직접 나서 김은숙 작가와 이동욱의 만남을 성사시켰다는 것. 그 자리에서 이동욱이 김은숙 작가에게 드라마에 참여하고 싶다는 뜻을 밝혀 작가의 마음을 돌렸다는 후문이다.


도깨비 제작사 측은 "캐스팅이 확정된 후 이동욱은 끊임없이 저승사자 캐릭터에 대해 연구하고 분석을 거듭했다"며 "심혈을 기울이는 모습에서 크나큰 신뢰감을 줬다"고 전하기도 했다.


한편 캐스팅과 관련해 '도깨비' 방영에 앞서 김은숙 작가가 배우 공유를 캐스팅하기 위해 5년간 공을 들여왔다는 사실을 공개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5년간 김은숙 작품 거절했던 공유가 '도깨비' 수락하며 한 말배우 공유가 5년 동안 김은숙 작가 작품에 출연하는 것을 거절해오다 '도깨비'에 합류하며 남긴 말이 주목받고 있다.


문지영 기자 moonjii@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