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7 (목)
  • 서울 5 °C
  • 인천 5 °C
  • 춘천 4 °C
  • 강릉 2 °C
  • 수원 5 °C
  • 청주 6 °C
  • 대전 6 °C
  • 전주 7 °C
  • 광주 0 °C
  • 대구 7 °C
  • 부산 8 °C
  • 제주 8 °C
  • 울릉도 9 °C
경기 후 김보성이 '소아암' 아이들에게 남긴 한마디 (영상)
경기 후 김보성이 '소아암' 아이들에게 남긴 한마디 (영상)
전준강 기자 · 12/11/2016 10:43AM

인사이트'엠스플뉴스 스포츠'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아가들아, 아저씨가 정말 미안하다. 사랑해"


지난 10일 서울 중구 장충동체육관에서 열린 'XIAOMI 로드FC 35' 웰터급 스페셜 매치에서 김보성(50)은 일본 곤도 데쓰오(48)와 경기를 펼쳤다.


결연한 의지와 함께 경기를 시작한 김보성은 경기 도중 눈 부상을 입어 경기를 포기 했다. 스스로 패배를 선언해야만 했던 김보성은 표정에서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경기를 마치고 중계진과 함께 한 인터뷰에서 김보성은 자신이 졌다는 아쉬움 보다는, 승리를 전해주고 싶었던 소아암 환자 어린이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인사이트'엠스플뉴스 스포츠'


김보성은 소아암 어린이들에게 "우리 아이들 생각하니까 정말 미안하다"라면서 "아저씨가 정말 힘내라고 꼭 승리하고 싶었는데, 그러지 못했어. 그래도 우리 아가들 꼭 지켜줄 수 있도록 아저씨가 노력할게. 사랑한다"라고 말했다.


해설위원으로 자리에 함께한 윤형빈은 "소아암 환자에 관한 관심을 불러일으킨 것만으로도 정말 대단한 일"이라며 김보성에게 찬사를 보냈다.


한편 김보성은 이번 경기의 대전료 전액을 소아암 환자들에게 기부할 것이라 밝혀 사람들의 관심을 받은 바 있다.


NAVER TV캐스트 '엠스플뉴스 스포츠'


전준강 기자 june@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