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23 (일)
  • 서울 29 °C
  • 인천 29 °C
  • 춘천 24 °C
  • 강릉 22 °C
  • 수원 28 °C
  • 청주 29 °C
  • 대전 29 °C
  • 전주 28 °C
  • 광주 28 °C
  • 대구 26 °C
  • 부산 28 °C
  • 제주 30 °C
  • 울릉도 22 °C
윤정수가 산소 '툭툭'치며 엄마를 부르는 이유
윤정수가 산소 '툭툭'치며 엄마를 부르는 이유
문지영 기자 · 11/30/2016 08:54AM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의 사랑'


[인사이트] 문지영 기자 = 개그맨 윤정수씨가 모친상을 당한 가운데 산소를 '툭툭'치며 어머니께 인사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29일 방송된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의 사랑'에서는 김숙과 윤정수가 윤정수의 어머니 산소를 찾는 장면이 그려졌다.


지난 8일 모친상을 당한 윤정수는 이날 방송에서 김숙과 함께 어머니 산소를 찾았다. 


이 자리에서 윤정수는 "벌써 5번째 어머니 산소에 왔다"며 산소를 툭툭 치며 돌아가신 어머니께 인사를 드렸다.


인사이트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의 사랑'


김숙이 그 이유를 묻자 윤정수는 "우리 어머니는 쳐야지 쳐다봐. 소리를 못 들으니까"라며 "안 치면 쳐다보지를 못 한다"고 말했다.


윤정수의 어머니는 '청각'과 '언어장애'가 있었기 때문이었다.


산소에서 제사를 지낸 윤정수는 장애를 갖고 있는 어머니가 돈을 벌기 위해 종이에 글을 적어 볼펜을 팔았던 사연을 털어놓으며 눈물을 흘렸고 김숙 역시 그를 위로하며 함께 눈시울을 붉혔다.


문지영 기자 moonjii@insight.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