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첫 유닛 '첸백시', 11월 3일 엠카로 첫방

YouTube 'SMTOWN'


[인사이트] 이유라 기자 = 올 가을 가요계를 평정할 초특급 블록버스터 유닛이 탄생했다.


24일 SM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엑소의 첫 번째 유닛 'EXO-CBX(엑소-첸백시)'가 오는 31일 첫 미니앨범 'Hey Mama!(헤이 마마!)'로 전격 데뷔한다.


엑소 멤버 첸, 백현, 시우민으로 구성된 'EXO-CBX'는 오는 31일 자정 멜론, 지니, 네이버 뮤직 등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Hey Mama!' 전곡 음원을 공개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할 계획이다.


특히 오는 11월 3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에서 'Hey Mama!'의 타이틀 곡 첫 무대를 공개할 예정이어서 팬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 아이돌 그룹 엑소에서 선보이는 첫 유닛인 만큼,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음악과 퍼포먼스로 전세계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이에 앞서 유닛 멤버로 활동하게 될 엑소 첸, 백현, 시우민은 지난 21일 공식 유튜브 채널 'SMTOWN'을 통해 엑소의 첫 번째 유닛을 깜짝 공개한 바 있다.


당시 영상에서 세 멤버는 그룹명과 곡명 등 유닛 활동에 대한 정보를 비밀로 남겨 팬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엑소 '백현·시우민·첸', 첫번째 유닛 활동 나선다 (영상)엑소 멤버 백현과 시우민 그리고 첸이 엑소의 첫번째 유닛 활동에 나선다는 사실을 깜짝 발표했다.


이유라 기자 yura@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