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디오가 고생하는 매니저를 위해 직접 차려준 밥상

인사이트(좌) 네이버 V앱, (우) Instagram 'sunghopark0531'


[인사이트] 김경빈 기자 = 인기그룹 엑소의 디오는 고생하는 매니저를 위해 직접 밥상을 차려줬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매니저를 위해 밥을 차려준 엑소 디오에 대한 게시글이 팬들 사이에서 화제 되고 있다.


해당 게시글은 매니저가 자신의 SNS을 통해 "경수표 된장찌개와 볶음밥. 레시피가 점점 늘고 있다는 경수 군. 진심 맛있다"라는 멘트와 함께 올린 한 장의 사진으로 팬들 사이에서 빠르게 퍼지고 있다.


매니저의 짧은 글과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디오가 직접 만든 볶음밥과 된장찌개가 깔끔하게 차려진 모습이 담겨 있다.


고생하는 매니저를 위해 직접 밥상을 차려준 디오의 마음씨에 많은 팬들로 하여금 훈훈함을 자아내게 했다.


김경빈 기자 kyoungb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