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24 (목)
  • 서울 29 °C
  • 인천 29 °C
  • 춘천 24 °C
  • 강릉 29 °C
  • 수원 29 °C
  • 청주 28 °C
  • 대전 28 °C
  • 전주 30 °C
  • 광주 30 °C
  • 대구 32 °C
  • 부산 32 °C
  • 제주 32 °C
정치

<속보> 문 대통령 "북한이 선 넘을경우 韓美 어떻게 대응할지 알수없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북한의 미사일 도발에 대해 강경한 메시지를 보냈다.


4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북한의 미사일 도발 직후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체회의를 주재했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북한의 거듭된 미사일 도발에 심각한 우려를 표했다.


문 대통령은 "저와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주 한미 정상회담을 통해 북한이 도발을 줄이고 불안정을 야기하는 군사적 행동을 자제해줄 것을 요구했다"며 "불과 며칠도 지나지 않아 북한이 도발을 감행한 데 우려를 표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인터넷신문협회


이어 "이런 도발은 유엔 안보리 결의의 명백한 위반이며, 우리와 미국·중국 등 국제사회의 거듭된 경고를 정면으로 거부한 것"이라며 "외교·안보부처는 미국 등 우방과 공조해 유엔 안보리 차원의 조치 및 국제사회의 단호한 대응이 이뤄지도록 해달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북한이 레드라인을 넘을 경우 한국과 미국이 어떻게 대응할지 알 수 없다"며 "북한이 돌아올 수 없는 다리를 건너지 않기를 바란다"고 강하게 경고했다.


한편 오후 3시 30분 북한의 조선중앙TV는 긴급 성명을 내고 이날 오전 9시(평양 시간)에 ICBM 발사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YTN


北 "대륙간탄도미사일 화성-14형 발사 성공" 발표북한 조선중앙TV는 특별 중대 보도를 통해 대륙간탄도미사일의 발사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