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24 (토)
  • 서울 24 °C
  • 인천 24 °C
  • 춘천 25 °C
  • 강릉 21 °C
  • 수원 24 °C
  • 청주 23 °C
  • 대전 23 °C
  • 전주 23 °C
  • 광주 24 °C
  • 대구 24 °C
  • 부산 23 °C
  • 제주 21 °C
  • 울릉도 20 °C
전깃줄 묶여 발목 잃은 상황에서도 새끼 출산한 엄마 유기견 (영상)
전깃줄 묶여 발목 잃은 상황에서도 새끼 출산한 엄마 유기견 (영상)
황규정 기자 · 06/19/2017 05:12PM

인사이트SBS TV동물농장X애니멀봐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전깃줄에 다리가 묶여 발목이 떨어져 나간 상태에서도 끝까지 배 속에 있는 새끼를 지켜낸 엄마 유기견의 모성애가 감동을 전한다.


19일 페이스북 페이지 'SBS TV동물농장X애니멀봐'에는 새끼를 포기할 수 없었던 한 유기견의 가슴 뭉클한 사연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SBS TV동물농장X애니멀봐


공개된 영상 속 뒷다리에 전깃줄이 묶여있는 하얀색 유기견이 다리를 절뚝거리며 동네를 배회한다.


주민들은 못된 사람들이 일부러 해코지를 하려 녀석에게 전깃줄을 감아놓은 것 같다고 증언했다. 


인사이트SBS TV동물농장X애니멀봐


이 때문에 녀석의 한쪽 다리는 피가 통하지 않았고, 결국 발목 부위가 괴사로 인해 떨어져 나갔다. 


그런 성치 않은 몸으로 매일 어디론가 향하는 유기견. 녀석을 따라가보니 놀랍게도 그곳에는 갓 태어난 새끼들이 옹기종기 모여 있었다.


인사이트SBS TV동물농장X애니멀봐


태어난지 대략 1주일 정도 돼보이는 새끼들은 다행히 어미가 젖을 잘 먹여 건강에는 큰 지장이 없었다.


하지만 다리 한 쪽을 저는 어미와 갓 태어난 새끼들을 마냥 그곳에 내버려 둘 수는 없는 상황. 


이에 동물농장 측은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유기견 가족을 구조했다. 


인사이트SBS TV동물농장X애니멀봐


아픈 몸을 이끌고 홀로 새끼들을 건강히 길러낸 어미 유기견. 


누리꾼들은 녀석이 과거 학대의 기억을 잊고 어여쁜 새끼들과 함께 '꽃길'만 걷길 기도했다. 



벽안에 갇힌 새끼 고양이 구하기 위해 어미는 사람만 보면 울어댔다어미 고양이는 벽 안에 갇힌 자신의 새끼 고양이를 구하기 위해 지나가는 사람들을 볼 때마다 울어댔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