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강아지 아냐?"···비숑프리제 쏙 빼닮은 멍멍이 눈사람

인사이트Twitter 'ttorycollie'


[인사이트] 황비 기자 = 강아지를 쏙 빼닮은 눈사람이 누리꾼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10일 트위터에는 '애인이 회사 앞에 있었다며 찍어 보내준 강아지 눈사람'이라는 글과 사진 두 장이 함께 게재됐다.


사진 속 눈사람은 언뜻 보면 진짜 강아지로 착각할 만큼 고퀄리티의 완성도를 자랑한다. 몽실몽실한 털로 인기가 많은 견종인 '비숑 프리제'를 꼭 닮은 모습이다.


인사이트Twitter 'ttorycollie'


눈사람을 보호하기 위해 누군가가 씌워준 검은색 우산도 인상적이다. 강아지가 눈을 피하기 위해 우산 밑에 들어와 있는 것 같기도 하다.


사진을 올린 트위터 이용자는 "진짜 강아지인 줄 알았다", "만든 분 대단, 우산까지 씌워준 거 넘나(너무나) 귀여움 폭발"이라는 글로 다른 누리꾼들의 마음을 대변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을 접한 사람들은 "금손 인정", "전혀 눈사람인 줄 생각 못 했다", "진짜인 줄 알았다"며 눈사람의 고퀄리티를 인정하는 반응을 보였다.


해당 트윗은 하루 만에 2만 3512건 리트윗을 기록하며 온라인에 퍼지고 있다. 


눈 오면 만들어야 할 '세젤귀' 캐릭터 눈사람 8가지누군가 만들어 놓은 '조각'같은 눈사람을 구경하며 감탄만 하지 말고 직접 만들어보자.


'눈사람'인지 '진짜 멍멍이'인지 구별 안가는 박서준 비숑배우 박서준 인스타그램에는 "에이~ 눈싸움움 한판?"이라는 글과 함께 귀여운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황비 기자 bee@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