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8 (수)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스포츠

신태용호, 후반 2분만에 또 골 허용…0-3으로 뒤져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모로코에게 두골을 허용한 채 전반을 마친 한국 축구대표팀이 후반 시작하자마자 또 실점했다.


한국 시간으로 10일 밤 10시 30분 스위스 빌/비엔느의 티소 아레나에서 열린 모로코와의 평가전에서 한국 축구 대표팀은 후반 2분 경기 세 번째 골을 내주고 말았다.


앞서 한국 축구 대표팀은 전반 7분과 10분 우사마 탄난에게 연이어 골을 내주며 0-2로 뒤졌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후반 들어 한국 축구 대표팀은 반격을 노렸지만 또 다시 수비가 뚫리고 말았다.


경기시작 2분만에 우측이 또 한 번 뚫렸고 상대 이스마일 엘 하다드에게 슈팅을 내줬다.


김진현 골키퍼가 반응했지만 미치지 못했고 한국 우측 측면을 휘저었던 엘 하다드가 골까지 기록해 0-3이 됐다.


"전반에만 2골 허용"…한국, 모로코에 전반전 0-2 종료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이 모로코를 상대로 무기력한 경기력을 보이며 전반전을 마쳤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