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9 (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뷰티

'뷰티 유튜버' 포니가 소개한 '핑크 골드 글리터리 메이크업' (영상)

인사이트YouTube 'PONY Syndrome'


[인사이트] 이다래 기자 = 뷰티 유튜버 포니가 가을에 어울리는 그윽한 메이크업을 소개했다.


지난 8일 뷰티 유튜버 포니는 자신의 유튜브를 통해 '핑크 골드 글리터리 메이크업'이라는 제목의 영상 한 편을 게재했다.


영상 속 포니는 "가을에 어울리는 부드러우면서도 깊은 컬러들을 조합해 매혹적인 핑크 골드 메이크업을 해보겠다"고 설명했다.


먼저 컨실러와 파운데이션 등으로 피부 표현을 마친 포니는 강한 아이메이크업을 위해 아이브로우로 진한 눈썹을 표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PONY Syndrome'


이후 애쉬브라운 컬러의 섀도우로 이목구비에 음영을 넣은 포니는 본격적인 아이메이크업에 앞서 아이 프라이머로 선명한 메이크업을 위한 준비작업에 들어갔다.


포니는 해당 메이크업의 포인트가 되는 가지각색의 섀도우를 눈두덩이에 발라 그윽한 눈매를 연출했다.


골드펄의 효과를 더욱 강조하기 위해 글리터 크림 섀도우로 눈 중앙에 덧발라 화려함을 배가시키기도 했다.


브라운 젤 아이라이너로 눈매 끝을 빼 선명하고 또렷한 눈매를 강조한 뒤 속눈썹으로 풍성한 눈매를 완성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PONY Syndrome'


여기에 브라운 붓펜 아이라이너로 눈 앞쪽에 라인을 그려넣어 앞트임 효과를 주고, 아래쪽 속눈썹에 페이크 래쉬를 그려넣어 아이메이크업을 마무리한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썸네일만 봐도 레전드라고 예감했다", "고급진 메이크업이다", "오늘 연습각이다"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올가을 얼짱 출신의 메이크업 아티스트이자 뷰티 유튜버 포니가 소개한 '핑크골드 글리터리 메이크업'이 선풍적인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해당 영상은 공개된지 이틀만에 조회수 64만건을 넘어서며 올 가을 여성들의 메이크업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PONY Syndrome'


YouTube 'PONY Syndrome'


"다크서클엔 '붉은톤'"···선미가 공개한 메이크업 꿀팁 (영상)신곡 '가시나'로 인기를 누리고 있는 선미가 자신만의 출근길 메이크업 방법을 공개했다.


이다래 기자 darae@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