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1 (목)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스토리

오늘(2일)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한 안중근 의사가 태어난 날입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9월 2일은 조선총독부 초대 통감을 지낸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한 안중근 의사가 태어난 날이다.


안 의사는 1879년 황해도 해주에서 태어나 어린 시절을 보냈다.


부유한 집안에서 태어나 어려서부터 한학을 배웠지만 성장하면서 무술에 더 관심을 갖고 수련했다.


성인이 된 뒤인 1904년 홀로 평양에서 석탄상을 운영했던 안 의사는 이듬해 을사늑약이 체결되자 상점을 처분하고 삼흥학교와 돈의학교 등을 운영하며 인재를 양성했다.


인사이트영화 '도마 안중근' 스틸컷


그러나 일제의 탄압이 거세지자 1907년 연해주로 넘어가 의병운동에 참가했다.


무장 독립운동을 하던 안 의사는 1909년 10월 조선총독부 초대 총감을 지낸 이토 히로부미가 만주 하얼빈에 온다는 소식을 듣고 그를 저격하기로 결심했다.


안 의사는 1909년 10월 26일 일본인으로 가장해 하얼빈역에서 러시아군의 군례를 받는 이토를 사살하는 데 성공했다.


의사 직후 경찰에 붙잡힌 안 의사는 뤼순의 일본 감옥에 수감돼 이듬해 2월 14일에 사형이 선고됐으며 불과 한 달여 뒤인 3월 26일 형이 집행돼 형장의 이슬로 사라졌다.


인사이트안중근 의사가 하얼빈 역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하는 모습을 상상한 그림 / 안중근 의사 기념관 


순국 당시 안 의사는 31세에 불과했다.


안 의사가 뤼순 감옥에 투옥됐을 당시 그의 어머니인 조마리아 여사가 안 의사에게 보낸 것으로 알려진 편지는 지금까지 회자되고 있다.


조마리아 여사는 안 의사에게 "네가 항소를 한다면 그것은 일제에 목숨을 구걸하는 것"이라며 "비겁하게 삶을 구걸하지 말고 대외에 죽는 것이 어미에 대한 효도다"라는 마지막 당부의 말을 전했다.


그리고 안 의사의 사촌 안명근을 통해 수의를 지어 보냈다.


안 의사는 1962년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이 추서됐으며 조마리아 여사도 2008년 건국훈장 애족장에 추서됐다. 


인사이트영화 '도마 안중근' 스틸컷


한편 안 의사는 법정에서 일본 검사관에게 본인이 이토를 사살한 이유 15가지를 밝혀 눈길을 끌기도 했다.


안 의사는 이토에게 대한제국의 황제를 폐위하고 군대를 해산했으며 토지를 약탈하고 민간인을 학살한 죄를 물었다. 


안 의사가 말한 '이토의 15가지 죄'는 안 의사의 일대기를 다룬 뮤지컬 '영웅'의 메인 넘버 '누가 죄인인가'로 전해지기도 했다.


안중근 의사가 말한 이토를 살해한 15가지 이유 (영상)오늘(14일)은 안중근 의사가 조선의 초대 총독인 이토 히로부미를 암살한 죄로 일본으로부터 사형을 선고받은 날이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