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에게 제주도 집 선물한 '효자' 기안84 (영상)

NAVER TV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인기 웹툰 작가 기안84가 어머니에게 선물한 제주도 집을 공개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웹툰 작가 기안84가 어머니를 만나기 위해 제주도를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기안84는 제주도에 도착한 후 어머니에게 전화를 걸어 주소를 물었다. 이 모습에 제작진은 "엄마 집 주소를 모르던데"라고 질문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이에 대해 기안84는 "어머니가 1년 정도 제주도에서 사셨던 적이 있는데 정말 좋다고 하셔서 그동안 모은 돈으로 집을 선물해드렸다"라고 밝혔고, 이를 들은 박나래는 "효자다"라며 감탄했다.


이어 "나는 일이 바빠서 어머니가 서울로 올라오시고 나는 한 번도 내려가지 못했다. 이번에 시간을 내서 처음으로 어머니 집을 방문했다"라고 덧붙였다.


NAVER TV '나 혼자 산다'


이후 어머니의 집을 찾아 나선 기안84는 난관에 봉착했다. 어머니 집 주소가 적힌 휴대폰 배터리가 방전된 것이다.


예상치 못한 상황에 기안84 "(어머니 집) 못 찾는 거 아니야?"라며 불안함을 드러냈고, 곧 동네방네 "엄마"를 외치며 어머니 집을 찾아 나섰다.


잠시 뒤 어머니 집을 찾는데 성공한 기안84는 어머니와 감격의 재회를 하고 식사를 하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었다.


한편 이날 기안84의 어머니는 아들에게 "너 얼굴 이렇게 보면 비 더 닮았다"라고 칭찬했고, 기안84는 "사람들이 욕한다"라며 부끄러워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