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안 미모 자랑하는 올해 42살 하리수 근황 (사진 5장)

인사이트Instagram 'risu_ha'


[인사이트] 정희정 기자 = 방송인 하리수가 42살에도 동안 미모를 과시해 팬들을 놀라게했다.


최근 하리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짧은 동영상을 게재하면서 남편 미키 정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영상 속 하리수는 "사랑하는 우리여보 오늘도 화이팅. 사랑해"라며 남편에게 하트를 날리면서 활짝 웃어보이고 있다.


하리수의 근황을 본 팬들은 세월을 비켜가기라도 한 것 같은 그녀의 미모에 환호를 보내고 있다.


또한 올해로 42살이 된 하리수를 향해 데뷔 때인 20대 모습을 유지하고 있는 비결에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하리수는 지난 2001년 데뷔한 국내 최초 '트레스젠더' 방송인으로 지난 2007년 가수 미키정과 화촉을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risu_ha'


정희정 기자 heej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