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 24℃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5 25℃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7 27℃ 전주
  • 25 25℃ 광주
  • 25 25℃ 대구
  • 26 26℃ 부산
  • 27 27℃ 제주

‘사이버 망명’에 놀란 카카오톡 공식 사과문 올려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이 '검열 논란'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가운데, 이를 운영하는 카카오팀이 8일 사과문을 전했다.

 via 다음카카오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이 '검열 논란'으로 사이버 망명이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이를 운영하는 카카오팀이 공식 사과문을 올렸다. 

 

다음카카오의 카카오팀은 8일 메신저 공지사항에 '소중한 여러분의 정보 보호와 관련해서 스스로 돌아보고 사과 드리고 알려드립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이는 최근 불거진 검경의 메시지 검열 논란 이후, 카카오톡 이용자들이 해외 모바일 메신저 '텔레그램'으로 이동하는 이른바 '사이버 망명' 현상에 따른 조치로 풀이된다.

 

카카오팀은 "최근의 검열, 영장 등의 이슈에 대해 진솔하게, 적절하게 말씀드리지 못해 많은 이용자들의 마음을 불안하고 불편하게 만들었다"고 사과했다. 

 

이어 "우리의 기반이고, 지지해주던, 우리 편이라 생각했던 이용자들로부터 신뢰를 잃는 것 같아 아프다"며 "그래도 만신창이 된 부심은 잠시 접어두고, 맞을 건 맞고, 카카오팀이 잘 할 수 있는 서비스 분야부터 '마음놓고 대화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려는 의지를 보여드리고 해야할 일을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단 생각에 공감한다"고 전했다. 

 

카카오팀은 사과문에서 '외양간 프로젝트'라고 이름 붙인 안전 실행 아이디어도 함께 소개했다. 

 

'외양간 프로젝트'란 서버에 보관되는 메시지 주기를 줄이고, 수신이 확인된 메시지는 서버에서 바로 삭제, 모든 데이터 암호화, 데이터 복구가 힘든 방식의 삭제 장치 찾기 등을 그 내용으로 한다. 

 

카카오팀은 "서비스 외에도 정책적으로 할 수 있는 것들을 찾겠다"며 "'우리 이래도 괜찮을까?'하는 두려움도 있다. 하지만 외양간을 방치하고 서비스 근간인 우리 편의 신뢰를 잃는 것이 더 두렵다"고 덧붙였다. 

  

<카카오팀이 전한 사과문 전문> 

 

카카오톡 이용자 여러분들, 안녕..하셨나요?

 

오늘은 돌아보고, 사과드리고 또 향후 계획을 말씀드리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제일 중요하다는 우리 이용자 정보 보호를 외치며 그저 외부 침입자들로부터 법과 울타리만 잘 지키면 된다고, 

 

할 수 있는 일 열심히 해왔다고 안주했었던 것 같습니다.

 

그게 다는 아닐 터인데..

 

이것이 첫번째 드려야 할 사과입니다.

 

최근의 검열.. 영장.. 등등의 이슈들에 대해 진솔하게, 적절하게 말씀드리지 못해 

 

많은 이용자들의 마음을 불안하고 불편하게 만들었습니다.

 

여러분이 공감하지 못할 저희만의 논리에 빠져 있었던 것 같습니다.

 

이것이 두번째 드려야 할 사과입니다.

 

부끄럽고 아픕니다.

 

우리의 기반이고, 지지해주던 우리 편이라 생각했던 이용자들로부터 신뢰를 잃는 것 같아 더 아픕니다.

 

그래도.. 만신창이 된 부심은 잠시 접어두고, 맞을 건 맞고, 

 

카카오팀이 잘 할 수 있는 서비스 분야부터 “마음놓고 대화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려는 의지를 보여드리고 

 

해야할 일을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단 생각에 공감합니다.

 

더 안전하고 튼튼한 연결을 최우선으로 하는 터전.

 

촌스럽지만 [외양간 프로젝트]라는 이름으로 머리를 맞대고 실행 아이디어를 모았습니다.

 

 

1. 당장에 메시지 서버 보관 주기를 확 줄이자

 

= 10/8(수) 오늘 바로 적용

 

2. 서버에 아예 메시지를 남기지 말자

 

= 수신 확인된 메시지는 서버에서 바로 지우는

 

= 친구끼리 연결된 상태에서는 아예 저장도 안하는

 

3. 서버고 폰이고 웬만한 건 다 암호화해버리자!!

 

= 암호 풀 수 있는 열쇠는 대화쌍방만 가지게..

 

= 가장 안전한 비밀의 방으로

 

4. 서버와 폰에 꽤 강력한? 삭제 장치를 찾자

 

= 데이터 복구 힘들도록 하는 방식 등으로

 

..등을 감쪽같이 서비스에 녹여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겠습니다.

 

이 과정에서 불편을 겪거나, 급하다 하시던 다른 편의장치들이 다소 늦게 탑재될까 걱정도 됩니다.

 

이것이 세번째 드리게 될 사과입니다.

 

서비스 외에도 정책적으로 할 수 있는 것들을 찾겠습니다.

 

지엄한 법의 집행 내역을 투명하게 밝히는 것부터, 어디까지 할 수 있을지 찾고 듣겠습니다.

 

우리 이래도 괜찮을까? 하는 두려움도 있습니다.

 

하지만 외양간을 방치하고 서비스 근간인 우리 편의 신뢰를 잃는 것이 더 두렵습니다.

 

안심하고 카톡 쓰는 그날을 기약하며..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