쭉쭉 짜먹는 '워터 젤리'형 마이쮸 출시

인사이트Instagram 'chae_vely__s2', 'linlee94'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추잉껌처럼 달달하면서 씹는 맛이 일품인 '마이쮸'가 짜먹는 워터젤리형으로 출시됐다.


13일 크라운제과는 마이쮸의 강점을 그대로 살린 워터젤리형 '마이쮸 젤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마이쮸 젤로'는 골드키위맛과 딸기맛 총 두 가지로 구성됐으며 팩에 담겨있어 쭉쭉 짜먹기 편하다.


또 팩에 담겨 있기 때문에 얼리기도 간편하며, 얼린 마이쮸 젤로를 먹다가 내용물이 녹아도 손에 묻지 묻지 않아 위생적이다.


가격도 편의점에서 용량 90ml에 1,200원에 판매된다.


크라운제과 관계자는 "이날(13일)부터 가까운 편의점이나 마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라면서 "휴대가 편한 치어팩 타입으로 만들었기 때문에 젤리처럼 짜먹고, 냉동실에 얼리면 시원하게 즐길 수 있다"라고 말했다.


윤혜경 기자 heak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