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물고기 바깥세상 구경시켜 줄 '수족관 백팩'

fashionablygeek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반려 물고기를 집에 혼자 두기 싫은 사람에게 안성맞춤인 백팩이 출시됐다. 

 

29일(현지 시간) 해외 사이트 로스트엣마이너는 투명한 백팩에 물고기와 바위 등 수족관의 모든 환경을 그대로 재현한 일명 '수족관 백팩'의 사진이 공개했다. 

 

디자이너 브래드 트로밀(Brad Troemel)과 조슈아 시타렐라(Joshua Citarella)가 디자인한 이 백팩은 일반 백팩 모양에 투명한 비닐로 제작돼 안의 내용물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수족관 백팩을 메고 다니면 자신의 반려 물고기와 함께하며 매시간 녀석들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반려 물고기를 담는다는 아이디어 제품인 해당 백팩은 현재 온라인 쇼핑몰 Etsy에서 500 달러(한화 약 58만원)에 판매되고 있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