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치킨 주문하면 같이 딸려온다는 '치킨무' 모습

via 온라인 커뮤니티

 

새로운 아이디어로 치킨 배달 고객들을 만족시킨 어느 치킨집의 '치킨무'가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쌈무와 깍둑무가 반반씩 나오는 치킨무인 '반반무'의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 속 치킨무의 용기 가운데에는 칸막이를 두고 기존에 나오던 깍둑무와 고기를 싸먹는 쌈무가 함께 담겨 있다.  

 

고깃집에서나 볼 수 있던 '쌈무'가 제공돼 치킨을 보쌈처럼 싸먹을 수 있게 한 어느 치킨집의 '신박한' 아이디어다.  

 

직접 먹어본 사람들은 "쌈무가 모자랄 정도" "같이 먹으면 대박 맛있음" 등 이 기발한 아이디어에 큰 호응을 보냈다. 

 

한편 신선한 아이디어가 느껴지는 '반반무'는 프랜차이즈 치킨 업체 '땅땅치킨'에서 서비스로 제공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정화 기자 jeonghwa@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