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4 24℃ 인천
  • 25 25℃ 춘천
  • 25 25℃ 강릉
  • 25 25℃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7 27℃ 전주
  • 27 27℃ 광주
  • 26 26℃ 대구
  • 27 27℃ 부산
  • 28 28℃ 제주

아이폰6, 가격 10% 인상되나?

애플 아이폰6가 유례없는 출하 물량이 예고되면서 경쟁 모델 대비 가격이 최대 10% 높아질 가능성이 나왔다.


iphonesoft.fr

애플 아이폰6가 유례없는 출하 물량이 예고되면서 경쟁 모델 대비 가격이 최대 10% 높아질 가능성이 나왔다.

28일  IT전문 폰아레나 등 외신에 따르면 애플이 공급 업체에 최대 8,000만대 가까이 되는 아이폰6 양산을 준비하고 있는 가운데, 기록적인 생산 규모 때문에 경쟁 모델 대비 오히려 가격이 오를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아이폰 조립 주요 업체인 대만 폭스콘은 애플 외에도 노키아, 소니, 모토로라, 블랙베리의 휴대폰을 조립하고 있다.

폭스콘은 아이폰6 생산을 위해 중국 본토 공장에도 10만명의 최대 규모 채용을 단행했고 제조용 로봇 1만대를 설치해 생산 체제를 강화했다.

폭스콘 뿐만 아니라 공급 기업 생산 자원에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아이폰6의 초기 출하 물량이 많아지면 다른 업체 제품의 조립을 줄일 필요가 생긴다.

정해진 시기에 원하는 수량을 맞춰야 한다면 다른 제조사보다 조금 높은 가격으로 주문할 가능성도 있다는 것이다.

일부 외신은 아이폰6는 최대 용량이 128GB로 확대되면서 아이폰5S 64GB와 같은 가격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